본문 바로가기
맛집탐방/대전

대전 봉명동 레드마초

by 자피킨치 2019. 3. 22.

봉명동 레드마초

이제는 아주 오래전이 되어버린 엉클탐스..

엉클탐스가 있던자리에

레드마초라는 가게가 생겼다 


충남대 앞 큰길가에 있는

매드블럭쪽으로 조금만 들어가면 있다


술집 밥집 많은 봉명동에서 꽤 핫한 가게가 되었다

몸까지 빨갛게 불태울 필요는 없지만

열정가득한 메뉴판이다


레드마초 가격 레드마초 메뉴

다양한 중식요리들과 고량주도 있다


기본찬은 왼쪽 사진처럼 두개가 나오고

소주병 뚜껑은 신선한 느낌으로 그냥 세워봤다


가게가 전체적으로 빨간색이긴 하지만

중식집 느낌이 아니고

그냥 일반 포차? 술집? 같은 느낌이라 깔끔하고 좋았다


사천새우가 가장 먼저 나왔다

저녁 10시 ~ 11시 쯤에갔는데

얼마나 배가고프던지 사진도 덜덜 떨리고있다

사천새우라는 이름에 걸맞게

일단 빨갛다

새우가 미친듯이 통통했다


정말 이쯤에서 새우라는 존재에 대해 다시 생각해봤다.


왜그렇게 맛있는지 생각을 해봤는데

모르겠다.


어쨌든 사천새우는 뭔가 매콤하면서 튀김옷도 안두껍고 안에 새우가

그냥 토실토실 하기가 

눈물이났다.


같이 들어있는 땅콩도 맛있었다.


두번째 메뉴는 마초깐풍기


닭인데 뭔들 안맛있겠어...

사천새우보다는 안매웠는데 먹다보면 살짝살짝 매웠고


중국요리에 많이 들어가는 화자오가 조금씩 들어가있었다.

(말랑말랑하고 통후추처럼 생겼다, 사천 후추 라고도함)

https://terms.naver.com/entry.nhn?cid=63025&docId=5685817&categoryId=63026


개인적으로 화자오는 불호이다

씹는순간 입에 뭐랄까 녹슨느낌이 쫙퍼지면서

도저히 입에서 그맛이 안없어진다


그래도 많이는 안들어있어서 다행이었다.


요것은 누룽지탕

누룽지탕을 처음 먹어봤다

고소한것이 안에들어간 해물, 야채들도 부드럽고

내가 할머니가 되서 이빨이 다 없어도

누룽지탕은 먹을수 있을것 같다


여기도 화자오가 들어가서 먹다가 놀랄 수도 있다.

씹는순간 쨍한 맛이 입에 맴돈다


누룽지 튀김? 은 따로 그릇에 담아서 준다

처음에 누룽지를 안주시고 뚝배기만 줘서

그냥 누룽지맛이나는 탕인줄 알았는데

그냥 누룽지가 안나온 것이었다


바로 안나와서 죄송하다며 누룽지를 인원수에 맞게 7개정도 줬는데

원래는 그것보다 더 적게 나오나보다


밤 10시가 넘어서 하는 저녁식사라

다들 많이 먹지는 못했다


낮에갔으면 두메뉴정도 더먹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을 했다.

(생각만 했다. 말하면 너무 돼지 같아서)


그리고 사장님인지 아닌지 모르겠지만

맛있게 드시는것 같다고 하면서 서비스로 나온 만두다.


중국집에서 짜장면시킨것도 아닌데

만두를 서비스로 주다니

된사람이 분명하다.


상호명이 '레드마초'인 만큼

음식 대부분이 빨갛고 맵고 자극적이다 (자극적인게 최고지)

손님이 꽤 많아서 장사도 잘되는것 같았는데

누룽지도 그렇고 만두도 그렇고

직원들이 다 굉장히 친절해서 좋았다.


화자오가 여기저기 들어있었지만

대체적으로 맛있어서 재방문하고 싶은 집이다.

다음에 또가서 칠리새우나 탕수육도 먹어봐야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유성구 봉명동 612-2 | 레드마초
도움말 Daum 지도

'맛집탐방 > 대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전 중리동 함춘원  (0) 2019.03.27
대전 도안동 속풀이4000냥칼국수  (0) 2019.03.23
대전 봉명동 레드마초  (0) 2019.03.22
대전 만년동 담양애떡갈비  (0) 2019.03.19
대전 봉명동 온천손칼국수  (0) 2019.03.15
대전 궁동 대전통닭  (0) 2019.03.14

댓글0